하단


[여주여행] 신륵사 국내여행 - 여주




여주의 신륵사 :-)

입장료는 성인 2200원 

신라 진평왕() 때 원효()가 창건하였다고 하나 확실한 근거는 없다. 고려 말인 1376년(우왕 2) 나옹() 혜근()이 머물렀던 곳으로 유명한데, 200여 칸에 달하는 대찰이었다고 하며, 1472년(조선 성종 3)에는 영릉 원찰()로 삼아 보은사()라고 불렀다. 

신륵사로 부르게 된 유래는 몇 가지 설이 전해지고 있다. 그 하나는 “미륵(혜근을 가리킴)이, 또는 혜근이 신기한 굴레로 용마()를 막았다”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고려 고종 때 건너마을에서 용마가 나타나, 걷잡을 수 없이 사나우므로 사람들이 붙잡을 수가 없었는데, 이 때 인당대사()가 나서서 고삐를 잡자 말이 순해졌으므로, 신력()으로 말을 제압하였다 하여 절 이름을 신륵사라고 했다”는 것이다. 

그리고 고려 때부터 벽절[  ]이라 불려지기도 하였는데, 이는 경내의 동대() 위에 있는 다층전탑()을 벽돌로 쌓은 데서 유래한 것이다. 

이 절의 중요문화재로는 보물 제180호인 조사당(), 보물 제225호인 다층석탑, 보물 제226호인 다층전탑, 보물 제228호인 보제존자석종(), 보물 제229호인 보제존자 석종비(), 보물 제230호인 대장각기비(), 보물 제231호인 석등이 있으며, 유형문화재로는 극낙보전(殿) 과 그이외의 부속건물로 구룡루() ·명부전(殿)·시왕전(殿산신당·육각정 등이 있다.

[네이버 지식백과] 신륵사 [神勒寺] (두산백과)



강을 바라보며 걸어가면 절이 나오는 ^^ 
제가 아주아주 아가짱때 엄마아빠가 저 데리고 여기 왔었대요 ㅋㅋ
제가 8월말에 태어나고 그 다음해 봄에 데려왔다구 ㅋ
제 앨범에보면 잔디밭에서 사진 엄청 찍은날이 있는데 그날이 여기 온날ㅋㅋㅋㅋ
전 그게 여기인줄도 몰랐는데 ㅎㅎㅎ
아빠엄마가 말해줘서 알았음..ㅋㅋ

탱화 ! 

600년된 향나무 ~ 

여기저기 기웃기웃 구경 

여주 신륵사 원구형석조부도 




우와 탑이다!! 


탑 뒤엔 이렇게나 아름다운 뷰가~ 


물도 맑고 햇빛도 따뜻하고 


누각에 앉으면 이런 뷰..
넘 아름답고 시원해서 떠나기가 싫었음 ㅋㅋ
남동생은 하루종일 여기 앉아있고싶다고 하더라고요 ㅋㅋ


정말 강바람 산바람 솔솔 시원시원 ~


아름다워라.. 하늘도 맑고 


다 돌아보고 내려오는 길 

황포돗배도 지나가요 ~ 
선착장도 안에있었는데 탈까말까하다가 그냥 말았다는 ㅋㅋ


나비도 만나고 ~ 어찌나 아름다운지
날개를 접었다 폈다 우아하게 펄럭이는데 한참 구경했다는 ^^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mail

개인적 문의는 lovelydyudyu@gmail.com 블로그의 모든 사진과 글은 어떤용도로든 사용이 불가능합니다. ------------------- <<네이버로 이사갔습니다>> 하단의 링크를 누르시면 새 블로그로 이동합니다

아이허브

구글번역

2017 대표이글루_food

Donate

다이나믹식품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rightside-small

AD

통계 위젯 (화이트)

8541362
9840
11840598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354

쿠팡다이나믹추천

웹폰트 (나눔고딕 ExtraBold)

counter

마우스오른쪽금지

right side square

해외여행베스트쿠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