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단


여의도 포장마차 꼼장어, 처음처럼, 꼬막, 밀키스소주 먹부림






여의도 포장마차 첫방문 :)

여의도에 이런 포장마차들 참 많죠 ㅎㅎ
짝꿍말론 예전만큼 많진 않다고하는데 
항상 저한테 포차가자고 그랬었는데 이제서야 처음 가봐요 ㅎㅎ
저는 이런 제대로된 포장마차는 처음가보는거라 ㅋ
엄청 두근두근 ㅎㅎㅎ
생애 첫 포장마차 체험 헤헤 
예전에 교동시장에서 요런데서 먹긴했지만
뭔가 티비나 드라마에서 많이 보는 포차장면에
나올법한 포차방문은 처음이었어요 ㅎㅎ


제가 앉은쪽은 주방이 보이는 쪽이였어요



메뉴판 
짝꿍이 메뉴판에 가격없어서
어리둥절 할 수 있다고 ㅋㅋㅋ
가격없는거 처음봐요 신기신기..ㅋㅋ
포장마차는 다 그렇다면서 ㅋㅋ
계산하고 보니까 
메뉴들 대부분 15000원 균일한 가격인 것 같고
소주는 사천원이었어요 ^^ 

기본 국물 ~ 
어묵탕인데 맛나요 ㅎ
별것도 아닌데
날도 추운데다 이런 천막안에서 바람이
천막을 훑고지나가는 소리 들으면서 먹으니까
따끈한 국물이 꿀맛 ^^ 




일단 처음처럼 한병 :)
잔들은 좋은데이랑 잎새주잔 헤헤



꼼장어를 주문했어요 ㅋㅋ
뭔가 포장마차하면 떠오르는 시그니쳐메뉴같은
꼼장어..ㅎ
저는 꼼장어 식감이 
너무 꼬독해서 살짝 좋아하진 않는편이라
걱정했는데 왠걸...ㅠㅠ 
예전에 부산에서 먹은 꼼장어생각나서
그정도로 꼬독하려나? 했는데
그정도는 아니라 딱 맛있게 꼬들거리더라구요 ㅎㅎㅎ

꼼장어와 소주
그리고 뜨끈한 국물
술이 술술 들어가는 음식들


두껍게 썰린 마늘편도 많아서 좋았어요
마늘더쿠는 마냥 행벅 ^^ 
양념이 엄청 완전체였어요 ㅠㅠ
정크한 이 양념맛 너무 맵지도않구..ㅎㅎ


짝꿍이 그러는데 
포장마차에서 팔지않는건 편의점에서 사와도
먹어도 된다더라구요 ㅋㅋ예를들면 뭐 양념에 밥비벼먹고프면
편의점서 햇반 데워가져와서 비벼먹는다든지
이런거는 가능하대용 ㅎㅎ
(포장마차 고수..ㅋㅋ 요즘엔 안간지 오래되었다네요 ㅋ
저랑도 이쪽에 주말에 가려고 한번 왔었는데..
주말엔 포차들이 다 쉬더라고요 ㅠ여의도라서 ㅠㅠㅠ)

이날은 왜인지 소주가 달지만은 않던 날이라 
어떤날은 막 달고 어떤날은 쓴맛도 좀 나고 그래요 ㅎㅎ
먹을때마다 다른..ㅋㅋㅋ
그래서 중간부터 밀키스를 타서 먹었어요
밀키스소주>_<
밀키스타면 소주가 
앉은뱅이 술 되버리쥬..ㅋㅋㅋ

두병째 :) 



안주가 떨어져가서 주문한 꼬막 
주변 테이블에서 다 꼬막을 주문해서..ㅋㅋㅋ
넘 맛나보여가지고^^


찐꼬막인데 어찌나 맛있는지
별것도 아닌데 맛있더라고요
포차효과 ㅋㅋ


간장 콕 찍어도 먹고 


짝꿍이 꼼장어양념 남은거에
찍어먹음 꿀맛이라고 이캐먹으래서 ㅋㅋ
이캐먹으니 또 별미네 이거 헤헤헤..

밀키스소주 달콤하니 아주 좋아 ^^ 


양념장 콕 
꼬막 ~_ ~


국물은 어느정도 비우면
이모님이 가져가서 새로 다시 뜨끈한거 담아주시더라구용
뜨겁게 해달라고 해도되고
이모도 중간중간 돌아다니시믄서 
넘 식거나 다먹어가는 국물 리필해주시던^^


꺄아~ 서비스로 주신 안주 ㅎㅎㅎ
포차인심 후하당.... :)
이모님이 테이블마다 다 돌라시던 김치전...
아이좋아...*_ *


먹자마자 맛있어서 감동하고 ㅎㅎ
두툼한것이 기름지고 맛있었어요 
인생 김치전 ㅠㅠㅠㅠ하아..



국물에 들은 어묵도 간장찍어먹으니
새로운 안주같음 하하


밀키스소주랑 맛난 포차안주
먹어서 행복했던 어느 밤>_<)/
조만간 또 가야지
날 추워질수록 더 맛있게 술 마실 수 있을 것 
같은 포차...히히


저희는 카드결제했는데
현금하면 조금 더 저렴한 것 같아요 




덧글

  • 저스티 2017/11/15 21:44 # 답글

    '정크한맛'이라는 단어에서 입맛이 확 도는걸요 듀듀님^^!!
    진짜 꼼장어, 양념곱창 등등 정크한 양념 묻은 건 다 맛있는 것 같아요 +_+
  • 듀듀 2017/11/16 15:58 #

    진짜 저런 양념 넘 맛있는 것 같아요 >_<
    먹을수록 입에 착착 달라붙는 맛 ㅠ멈출 수 없는 맛;;ㅎㅎ
    닭발양념 꼼장어양념 곱창볶음양념같은것들요...하악..ㅎㅎ
    식재료마트가면 엄청 큰 통에파는 떡볶이 양념같은거 마성의 맛이라고 들었는데
    그걸 쟁여와서 모든 요리에 넣어보고 싶어요 흐흐흐...
  • 김안전 2017/11/16 12:53 # 답글

    캘리포니아 오렌지도 유명하지만 꼼장어도 거기서 거의 국내 물량을 공급하는거 같더군요. 그러면서 상호는 부산 연탄불임을 강조하더라고요. 저에게는 민물 혹은 바다장어보다 맛있는게 꼼장어 이기도 합니다. 근데 완전 포차가 아니라 포차 간판을 붙인 매장에 가셨군요.
  • 듀듀 2017/11/16 16:02 #

    오 캘리포니아에서 수입이 많이 되나보네용ㅋㅋㅋ
    부산에서 먹은 꼼장어집은 밖에 수조에 꼼장어가 살아있어서 국내산인 줄 알았는데
    그것도 캘리포니아산이었던걸까요 ㅜㅜ;;ㅋㅋㅋㅋ
    차도 옆 인도에 설치된 천막으로된 포차였는데 매장은 아닌 것 같았는데;;
    (아침되도 안사라지는걸까요?ㅋㅋㅋㅋ)
    완전포차는 어떤건지 궁금해요 ㅋㅋㅋㅋㅋㅋ
  • 김안전 2017/11/16 17:26 #

    족발의 공급처가 스페인 말린 오징어는 페루산 훔볼트 꼼장어는 캘리포니아니 쿠바 혹은 자메이카가 되는 거겠죠. 완전포차는 뭐 아시듯 카드 결제 안되는 현금 온리겠죠. 다시말해 무허가 노점상인...

    부산서 드신 수조에 있던건 국내산 맞을겁니다. 보통 소금구이로 먹는건 생물을 쓰고는 하지요. 미원맛을 정키하다고 느끼신걸지 아니면 다시다 혹은 화미 소스를 그렇게 느끼셨을지는 앞으로 과게로 남겨놓도록 하겠습니다. 포차 양념용은 꼼장어보다 기타 재료가 많이 들어가니 수입산을 쓸 가능성이 높지요.

    당장 옥션 등지니 웹마켓에서 검색하시면 거진 100%부산서 손질 하거나 유통되는 캘리포니아산 꼼장어가 대부분입니다. 하긴 일반 장어와는 달리 꼼장어는 죽어서 진액과 가죽으로 고급 장갑이니 핸드백이 되기도 하니 버릴게 없는 물고기에 속하죠.
  • 2017/11/16 17:51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김안전 2017/11/16 20:17 #

    그런 듀듀님을 위해서 양념장까지 같이 판매하는 제품들도 있으니 사서 볶아 드시면 됩니다. 꼼장어는 연골 어류라 선도를 숨기기위해서 좀 된건 양념으로 파는거고 신선한건 구으면 연골이 바로 바로 선명하게 나오고는 하죠. 꼼장어 양념 뭐 그렇게 어려운건 없습니다. 시중 양념에 고추기름을 넣고 하시면 불맛을 내고 그런거죠. 아님 백종원 식대로 파기름을 넣는다던가 바리에이션은 택할 수 있는거죠.

    가시 걱정이 없는 생선이니 손질된 양념팩 제품으로 시작하시면 됩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mail

개인적 문의는 lovelydyudyu@gmail.com 블로그의 모든 사진과 글은 어떤용도로든 사용이 불가능합니다. ------------------- <<네이버로 이사갔습니다>> 하단의 링크를 누르시면 새 블로그로 이동합니다

아이허브

구글번역

2017 대표이글루_food

Donate

다이나믹식품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rightside-small

AD

통계 위젯 (화이트)

6851666
10453
11884843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354

쿠팡다이나믹추천

웹폰트 (나눔고딕 ExtraBold)

counter

마우스오른쪽금지

right side square

해외여행베스트쿠팡